Clicky

Ungemuetlich

Ungemuetlich This performance - art - event is organized as an intercultural exchange between Berlin based, international, and Korean-based artists. It takes place in 2019, the 30th anniversary of the reunification of Germany.

"Der Wald und das unsichtbare Etwas " ist heute zusammen mit einem Kindertherapeuten in der Berliner Zeitung! Mit Frédér...
10/12/2020

"Der Wald und das unsichtbare Etwas " ist heute zusammen mit einem Kindertherapeuten in der Berliner Zeitung! Mit Frédéric Krauke und Anette Herrmann

15/11/2020

한국의 휴전협정 67주년을 기념하여 진행될
경기평화광장 전시회 '해방서사 남북동서'에서
67명의 경기도민이 참여하는
아주 특별한 예술작품을 만들 예정입니다.
생각만 해도 설레지 않으신가요?

SNS에 각자 남긴 평화메시지를 활용해
간절한 마음을 다 함께 그려나갈 이번 전시회!
꼬~옥 동참하여, 평화를 싹 틔워 나가는
뜻 깊은 경험을 만끽해 보세요.

참여해주신 평화메세지는
나무 소재로 제작되어 전시 벽면에 설치됩니다.
참여를 희망하시는 분들은 하단의 링크를 통해 신청해 주세요!

링크클릭--> http://naver.me/FQhJyKLb

making-off - "shaking borders"How to do stone prints?Have a look at how it's donemusic - Lars Crosby4 color lithographie...
14/11/2020
shaking borders / making-off

making-off - "shaking borders"
How to do stone prints?
Have a look at how it's done
music - Lars Crosby

4 color lithographie - edition 8
Frederic Krauke
for Liberation Narritives

메이킹 오프- "경계 흔들기"
스톤 프린트를하는 방법?
그것이 어떻게 끝났는지 봐

4 색 석판화-에디션 8
Frederic Krauke
...에 대한

[출처] 2020.11.17-22 경기천년길 갤러리_경기평화광장|작성자 soro_unit
https://vimeo.com/478909391

#liberation #narritives #DMZ #exhibition #art

The making-off "shaking borders". Color stone prints, handprinted, 65 x 50 cm, edition 8 by Frédéric Krauke Lithographie Werkstatt im Künstlerhaus…

Frédéric Krauke - Eine Tetralogie - Film Portraitcamera  - Hannes Schmidt,  Frederic Kraukeediting - Katrin Ebersohnmusi...
13/11/2020
frederic krauke

Frédéric Krauke - Eine Tetralogie - Film Portrait
camera - Hannes Schmidt, Frederic Krauke
editing - Katrin Ebersohn
musik - Lars Crosby
, Leander Reininghaus
photo - Julian Roncal, Luz Scherwinski
, Tobias Talbot, Young-il Kwon
performance artists - Mathieu Sylvesre, Melodie Duchesnne, Riccardo Matlakas
, Kim Baekki

© Frederic Krauke
2020
https://vimeo.com/user52861999

Frédéric Krauke, born 1981 in West Berlin (GER), lives and works as performance, visual and fine artist in Berlin. He studied fine arts at the University…

Glad and thankful for participating at the exhibition LIBERATION NARRITIVES with Jaeseon Moon - 17 -22.11.2020Venue | Gy...
10/11/2020

Glad and thankful for participating at the exhibition
LIBERATION NARRITIVES with Jaeseon Moon
- 17 -22.11.2020
Venue | GyeongGi Peace Plaza Gallery, Tak Hall
UiJeongb u Ci ty, GeongGi do Province, Korea... Mehr ansehen
Jaeseon Moon
mit Frederic Krauke

tS3lpoln soSdittreidh.d ·
English Below
‘해방서사 남북동서’
일정: 2020년 11월 17일~22일
장소: 경기평화광장_경기천년길 갤러리
주최: SORO 퍼포먼스 유닛
주관: 운그문트리히, SORO
후원: 재)경기문화재단
협력: 판아시아(퍼포먼스 아트 네트워크 아시아)
*전시 오프닝 2020년 11월 17일 17:00
*라이브 퍼포먼스 2020년 11월 22일 14:00

2020년은 한국의 휴전 협정이 67주년이 되는 해이고, 독일의 베를린 장벽이 붕괴된지 31주년이 되는 해이다. 국경을 초월하여 포스트냉전의 시대는 일상 속 삶의 주변까지 영향을 미쳐 현실적 시간들과 마주하게 된다. 끊임없는 관계 신장을 장려하는 초경Hyper-competition 시장문화를 부추키는 지금의 시대는 평화롭지 못한 탐욕의 문화공간만이 존재하게 된다. 이렇게 이데올로기의 흐름은 이익의 극대화를 추구하는 이면으로 인간성 상실, 쾌락주의를 양산해내어 평화를 배척하는 상황을 불러일으켜 왔다. 남북을 가로지르는 평화로운 DMZ, 동서 사이에 철폐된 베를린 장벽 앞에서 이제 세상의 균형을 되찾는 평화로운 실마리를 되찾아야 할 것이다. 흔들리는 세상 속에서 평화의 덕을 지키기 위해 내면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퍼포먼스를 실연하고자 한다.
퍼포먼스를 위한 회화, 설치작품 전시, 퍼포먼스와 더불어 관람객 모두가 참여하여 일상으로의 침투를 일삼는 해방된 일상을 갈망하는 평화의 벽 설치 과정을 함께 이어가고자 한다.
“어지러운 시절은 생각을 깊이 하도록 만든다Troubled times encourage meditation”.
현재 코로나로 인한 팬데믹 상황에서도 이번 ‘해방서사 남북동서’ 전시에 참여하기 위해 베를린으로부터 한국까지 직접 날아와서 격리 중인 프레데릭 크라우케Frederic Krauke 작가에게 경의를 표합니다. 이는 어떠한 어려운 시기에도 포기하지 않고 언제나 새로운 길을 찾아내고야 마는 인간의 끝없는 미래를 향한 여정이며, 평화로운 세상을 꿈꾸면서 예술의 온기를 전하는 공기와 같은 삶의 여정이라고 생각합니다.

※참여 작가: 문재선(한국), 프레데릭 크라우케Frederic Krauke(독일)
※참여자: 67명의 경기도민
제 1장: 파카토Pacato | 조용하게 평화롭게
제 2장: 잃어버린 국경들Lost Borders
제 3장: 일상의 해방을 위한 서사

“포스트 냉전 시대 또는 기후의 변화로 인한 재앙, 낯선 시간과 공간 앞에 선 지금, 예술과 현실 사이의 관계에 대한 예술적 논쟁이 달구어진 세상 속을 거닐며 매일같이 심화된 고민들을 거듭한다. 우리도 모르는 사이에 익숙한 인습의 무게처럼 지나간 역사의 정리라는 장엄한 서사시의 차원을 넘어야 할 것이며, '조용하게', '평화롭게' 상실된 것들에 대한 깊은 내부의 관찰을 통한 나의 현재를 목격하는 시간과 장소를 겪어나가게 될 것이다.”
-문재선-
“구체화 된 것은 지난 10년 동안 제가 한 일에 대해 좀 더 깊이 인식하고 한국에 갈 기회가 있다는 것입니다. 또한 사물들을 발전시키는 법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사물들이 단순히 사라지지 않는 것을 보았습니다. 저는 지난 몇 달, 몇 년 동안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통해 이 시점에 이르게 되었으며, 이제는 정말 가까워졌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이곳에서 실제로 벌어질 일들에 대한 전적인 불확실성에 대해서 다분히 기쁘게 생각합니다. 저는 아직 잘 모르기 때문입니다.” -프레데릭 크라우케-

‘Liberation Narritives_South and North, East and West’
2020 marks the 67th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Armistice Agreement and 31st anniversary of the collapse of the Berlin Wall. The post Cold War era affects the surrounding area of daily lives transcending national boarders, facing present times. In the era of hyper-competition culture where constant relationship is encouraged, there is only the greedy cultural space which is not peaceful. As such, the flow of ideology has brought about the loss of humanity and hedonism behind the pursuit of maximum profit, leading to a situation where peace is rejected. We need to find a peaceful clue that restores the balance of the world in front of the peaceful DMZ and the Berlin wall that was broken down between the East and the West.
We try to demonstrate the performance which listens carefully to the voice from inside to keep the virtue of peace in the world full of uncertainty. In addition to installation of artwork and performance, we will continue the process of installing the wall of peace that seeks liberated daily lives with the participation of audience.
※ Participating artists: Moon Jae-seon (Korea), Frederic Krauke (Germany)
※ Audience: 67 Gyeonggi-do citizens, Encouraging participation through online platform
Chapter 1: Pacato | Quietly and peacefully
Chapter 2: Lost Borders
Chapter 3: Narratives for the liberation of daily lives

“I, facing strange space and time, Post Cold War Era and the calamity from climate changes, walk around the world where heated are the disputes about the relation between art and reality, and spend days agonizing. Crossing majestic epic of history that involuntarily passed me by like a familiar old custom, I, through deep inner observation on what has ‘quietly and peacefully’ been lost, go through space and time to witness the present of mine.” -Moon Jaeseon-
“What’s materialized is that I have the opportunity to fly to Korea with a different, a deeper awareness of what I’ve done in the past ten years. I’ve also been able to learn to let things develop.
I’ve seen that things don’t simply disappear. I’ve done everything that I could in the past months and years to bring things to this point, and it’s now really close. And I’m also pleased about the total uncertainty regarding what will actually happen there. Since I also don’t really know yet.” -Frederic Krauke-

UnWall East to West and North to South
29/10/2019
UnWall East to West and North to South

UnWall East to West and North to South

In der Ausstellung “UnWall: East to West and North to South" interpretieren 8 Berliner, Koreanische und Norwegische Künstler*innen den Zustand der Teilung Deutschlands und Koreas. Ihre persönlichen Erfahrungen zeigen berührend und nachdenklich, die komplexen Zusammenhänge und Folgen der Teilun...

Programm UNGEMUETLICH VI
31/07/2019

Programm UNGEMUETLICH VI

Plakat UNGEMUETLICH VI2te GenerationPlakatgestaltung: Samira Freitag
10/07/2019

Plakat UNGEMUETLICH VI
2te Generation
Plakatgestaltung: Samira Freitag

UNGEMUETLICH VIlayout: Frédéric Krauke
04/07/2019

UNGEMUETLICH VI
layout: Frédéric Krauke

04/07/2019

UNGEMUETLICH VI
layout: Samira Freitag

20/06/2019
ungemuetlich-teaser

UNGEMUETLICH VI
performance - art - event

01. - 03. 08. 2019 - 19h
more
www.ungemuetlich.com
venue
Forum Factory - BerliN

This performance / art event is organized as an intercultural exchange between Berlin based, international, and Korean-based artists. It takes place in 2019, the 30th anniversary of the reunification of Germany, and strives to present and address multiple approaches to historical meanings, differences, and analogies between the two countries through art.

Adresse

Berlin
10245

Benachrichtigungen

Lassen Sie sich von uns eine E-Mail senden und seien Sie der erste der Neuigkeiten und Aktionen von Ungemuetlich erfährt. Ihre E-Mail-Adresse wird nicht für andere Zwecke verwendet und Sie können sich jederzeit abmelden.

Videos

Kategorie

UNGEMUETLICH VI - performance - art - event

This performance / art event is organized as an intercultural exchange between Berlin based, international, and Korean-based artists. It takes place in 2019, the 30th anniversary of the reunification of Germany, and strives to present and address multiple approaches to historical meanings, differences, and analogies between the two countries through art.

“The diverse language of traditional, idealistic, abstract, artistic and symbolic actions involved performance art might be understood as a request for respect for humanity, for freedom of expression and existence, for the desire and hope for peace—despite cultural, historical, political, and contemporary differences.” Frédéric Krauke

Around forty artists are invited to participate in UNGEMÜTLICH VI. The event will be progressive. Each work, each period of time, each day is a microcosm in a macrocosm, linked with each other through progression, friction, energy, and communication.

FRICTION – POTENTIAL – RESPECT

Kunst & Unterhaltung in der Nähe


Andere Kunst in Berlin

Alles Anzeigen

Bemerkungen

The first solo exhibition is waiting for me in January 2021, thanks to the >Media Art Center - Route 17< in Daejeon, South Korea. More information will follow soon .... https://www.instagram.com/route17_mediaartcenter/ https://m.blog.naver.com/PostList.nhn?blogId=route-17 Poster design from https://www.facebook.com/sp.trentehuit.1
My stay in Korea continues for another month. The first solo exhibition is waiting for me in January 2021, thanks to the >Media Art Center - Route 17< in Daejeon, South Korea. More information will follow soon .... https://www.instagram.com/route17_mediaartcenter/ https://m.blog.naver.com/PostList.nhn?blogId=route-17 Poster design from https://www.facebook.com/sp.trentehuit.1
"Der Wald und das unsichtbare Etwas " ist heute zusammen mit einem Kindertherapeuten in der Berliner Zeitung! Mit Frédéric Krauke und Anette Herrmann
making-off - "shaking borders" How to do stone prints? Have a look at how it's done music - Lars Crosby 4 color lithographie - edition 8 Frederic Krauke for Liberation Narritives 메이킹 오프- "경계 흔들기" 스톤 프린트를하는 방법? 그것이 어떻게 끝났는지 봐 4 색 석판화-에디션 8 Frederic Krauke ...에 대한 [출처] 2020.11.17-22 경기천년길 갤러리_경기평화광장|작성자 soro_unit https://vimeo.com/478909391 #liberation #narritives #DMZ #exhibition #art
Frédéric Krauke - Eine Tetralogie - Film Portrait camera - Hannes Schmidt, Frederic Krauke editing - Katrin Ebersohn musik - Lars Crosby , Leander Reininghaus photo - Julian Roncal, Luz Scherwinski , Tobias Talbot, Young-il Kwon performance artists - Mathieu Sylvesre, Melodie Duchesnne, Riccardo Matlakas , Kim Baekki © Frederic Krauke 2020 https://vimeo.com/user52861999
Glad and thankful for participating at the exhibition LIBERATION NARRITIVES with Jaeseon Moon - 17 -22.11.2020 Venue | GyeongGi Peace Plaza Gallery, Tak Hall UiJeongb u Ci ty, GeongGi do Province, Korea... Mehr ansehen Jaeseon Moon mit Frederic Krauke tS3lpoln soSdittreidh.d · English Below ‘해방서사 남북동서’ 일정: 2020년 11월 17일~22일 장소: 경기평화광장_경기천년길 갤러리 주최: SORO 퍼포먼스 유닛 주관: 운그문트리히, SORO 후원: 재)경기문화재단 협력: 판아시아(퍼포먼스 아트 네트워크 아시아) *전시 오프닝 2020년 11월 17일 17:00 *라이브 퍼포먼스 2020년 11월 22일 14:00 ​ 2020년은 한국의 휴전 협정이 67주년이 되는 해이고, 독일의 베를린 장벽이 붕괴된지 31주년이 되는 해이다. 국경을 초월하여 포스트냉전의 시대는 일상 속 삶의 주변까지 영향을 미쳐 현실적 시간들과 마주하게 된다. 끊임없는 관계 신장을 장려하는 초경Hyper-competition 시장문화를 부추키는 지금의 시대는 평화롭지 못한 탐욕의 문화공간만이 존재하게 된다. 이렇게 이데올로기의 흐름은 이익의 극대화를 추구하는 이면으로 인간성 상실, 쾌락주의를 양산해내어 평화를 배척하는 상황을 불러일으켜 왔다. 남북을 가로지르는 평화로운 DMZ, 동서 사이에 철폐된 베를린 장벽 앞에서 이제 세상의 균형을 되찾는 평화로운 실마리를 되찾아야 할 것이다. 흔들리는 세상 속에서 평화의 덕을 지키기 위해 내면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퍼포먼스를 실연하고자 한다. 퍼포먼스를 위한 회화, 설치작품 전시, 퍼포먼스와 더불어 관람객 모두가 참여하여 일상으로의 침투를 일삼는 해방된 일상을 갈망하는 평화의 벽 설치 과정을 함께 이어가고자 한다. “어지러운 시절은 생각을 깊이 하도록 만든다Troubled times encourage meditation”. 현재 코로나로 인한 팬데믹 상황에서도 이번 ‘해방서사 남북동서’ 전시에 참여하기 위해 베를린으로부터 한국까지 직접 날아와서 격리 중인 프레데릭 크라우케Frederic Krauke 작가에게 경의를 표합니다. 이는 어떠한 어려운 시기에도 포기하지 않고 언제나 새로운 길을 찾아내고야 마는 인간의 끝없는 미래를 향한 여정이며, 평화로운 세상을 꿈꾸면서 예술의 온기를 전하는 공기와 같은 삶의 여정이라고 생각합니다. ​ ※참여 작가: 문재선(한국), 프레데릭 크라우케Frederic Krauke(독일) ※참여자: 67명의 경기도민 제 1장: 파카토Pacato | 조용하게 평화롭게 제 2장: 잃어버린 국경들Lost Borders 제 3장: 일상의 해방을 위한 서사 ​ “포스트 냉전 시대 또는 기후의 변화로 인한 재앙, 낯선 시간과 공간 앞에 선 지금, 예술과 현실 사이의 관계에 대한 예술적 논쟁이 달구어진 세상 속을 거닐며 매일같이 심화된 고민들을 거듭한다. 우리도 모르는 사이에 익숙한 인습의 무게처럼 지나간 역사의 정리라는 장엄한 서사시의 차원을 넘어야 할 것이며, '조용하게', '평화롭게' 상실된 것들에 대한 깊은 내부의 관찰을 통한 나의 현재를 목격하는 시간과 장소를 겪어나가게 될 것이다.” -문재선- “구체화 된 것은 지난 10년 동안 제가 한 일에 대해 좀 더 깊이 인식하고 한국에 갈 기회가 있다는 것입니다. 또한 사물들을 발전시키는 법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사물들이 단순히 사라지지 않는 것을 보았습니다. 저는 지난 몇 달, 몇 년 동안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통해 이 시점에 이르게 되었으며, 이제는 정말 가까워졌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이곳에서 실제로 벌어질 일들에 대한 전적인 불확실성에 대해서 다분히 기쁘게 생각합니다. 저는 아직 잘 모르기 때문입니다.” -프레데릭 크라우케- ​ ‘Liberation Narritives_South and North, East and West’ 2020 marks the 67th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Armistice Agreement and 31st anniversary of the collapse of the Berlin Wall. The post Cold War era affects the surrounding area of daily lives transcending national boarders, facing present times. In the era of hyper-competition culture where constant relationship is encouraged, there is only the greedy cultural space which is not peaceful. As such, the flow of ideology has brought about the loss of humanity and hedonism behind the pursuit of maximum profit, leading to a situation where peace is rejected. We need to find a peaceful clue that restores the balance of the world in front of the peaceful DMZ and the Berlin wall that was broken down between the East and the West. We try to demonstrate the performance which listens carefully to the voice from inside to keep the virtue of peace in the world full of uncertainty. In addition to installation of artwork and performance, we will continue the process of installing the wall of peace that seeks liberated daily lives with the participation of audience. ※ Participating artists: Moon Jae-seon (Korea), Frederic Krauke (Germany) ※ Audience: 67 Gyeonggi-do citizens, Encouraging participation through online platform Chapter 1: Pacato | Quietly and peacefully Chapter 2: Lost Borders Chapter 3: Narratives for the liberation of daily lives ​ “I, facing strange space and time, Post Cold War Era and the calamity from climate changes, walk around the world where heated are the disputes about the relation between art and reality, and spend days agonizing. Crossing majestic epic of history that involuntarily passed me by like a familiar old custom, I, through deep inner observation on what has ‘quietly and peacefully’ been lost, go through space and time to witness the present of mine.” -Moon Jaeseon- “What’s materialized is that I have the opportunity to fly to Korea with a different, a deeper awareness of what I’ve done in the past ten years. I’ve also been able to learn to let things develop. I’ve seen that things don’t simply disappear. I’ve done everything that I could in the past months and years to bring things to this point, and it’s now really close. And I’m also pleased about the total uncertainty regarding what will actually happen there. Since I also don’t really know yet.” -Frederic Krauke-
Programm UNGEMUETLICH VI